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2018년 12월 15일
회사신문보기총회교계 기관교육 선교신학 신앙논단 기획 | 오피니언
 
회사소개 한국교회문제 협력상담소 상담게시판 공지사항

칼럼
논단
기독교문화/책
바른예배와찬송
기획연재
건강상식
Home > 논단 기획 > 기획연재
감추인 합동총회 역사 (29)
[總會 野史] - 뒤안길의 이야기들 특수절도에 공산당 앞잡이라 해놓고 돈을 주고 사죄하였다   사필귀정이지오. 쉽게 말하면 쉽게 패할 수밖에 … 김만규목사(본보 발행인)   우리 세대에 이단감별사 중 타..
감추인 합동총회 역사 (28)
[總會 野史] - 뒤안길의 이야기들 왜 윤석전 목사를 이단으로 규정하지 못했는지 아십니까?   총회 이대위는 규범이 들쭉날쭉합니다 조건에 따른 이단 규정은 안 됩니다 김만규목사(본보 발행인)   우리 총회가 일..
감추인 합동총회 역사 (27)
[總會 野史] - 뒤안길의 이야기들 총회원로들은 하나님의 말씀에 힘을 모았다. 그러나 현재는?   한국성서공회 기망, 총회신학부 정면대결 표준새번역을 깼다 김만규목사(본보 발행인)   1992년 12월이었다. 대한성서..
감추인 합동총회 역사 (26)
[總會 野史] - 뒤안길의 이야기들 설교 잘 하면 이단될 수 있습니다   괘씸죄에 걸려도 이단이 됩니다 교회 이름 없으면 이단으로 몰립니다 김만규목사(본보 발행인)   1980년대 초에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 졸업..
감추인 합동총회 역사 (25)
[總會 野史] - 뒤안길의 이야기들   이탈자와 버린자의 차이는 정치력에 있었다   64총회는 개혁쪽이 이탈하였고 … 그러나 … 81총회는 다락방을 버렸다 … 그러나 … &nbs..
감추인 합동총회 역사 (24)
[總會 野史] - 뒤안길의 이야기들 "죽으라 죽으라 하더니 그가 먼저 갔습니다" 십계명 연상기억법을 아시나요 김만규목사(본보 발행인)   1990년 9월 18일이었다. 전북 김제중앙교회에서 제75회 총회가 소..
감추인 합동총회 역사 (23)
[總會 野史] - 뒤안길의 이야기들 󰡒총신대 교수들이 이단자를 특별강사로 세워 크게 손해를 보았지요󰡓 김만규목사(본보 발행인)   1991년 4월이었다. 당시 필자는 총신대학교 학장인 박영희 교수..
감추인 합동총회 역사 (22)
[總會 野史] - 뒤안길의 이야기들 부곡온천에서 쿠데타하고 총회에서 싹슬이했다 당시는 총회 정화측이라 불렀다. 총회를 정화하자고… 김만규목사(본보 발행인)   1985년 6월경이었다. 전국교역자수양회가 경남 부곡..
감추인 합동총회 역사 (21)
[總會 野史] - 뒤안길의 이야기들 배신은 가까운 자들만이 하는 일이더라 김만규목사(본보 발행인)     김○중목사가 대구에 전화를 하였다. '김만규목사, 나 급하게 만날 일이 있으니 서울에 올라와 달라'는 것..
감추인 합동총회 역사 (20)
[總會 野史] - 뒤안길의 이야기들 '대구가 문제인가? 총회가 문제인가?' 그것이 알고 싶다   김만규목사(본보 발행인)   1945년 해방 후 지금까지, 대구에서 총회가 회집된 것은 5차례이다. 1949년 대구제..
Page 5/10     ◁   [1] [2] [3] [4] [5] [6] [7] [8] [9] [10]   ▷
최근인기기사
이단감별사의 거짓증언은..
S교회 무엇이 문제였나?..
기독신문에 내동댕이쳐진..
교회법과헌법해설
포토뉴스
제103회 총회 둘째 날 기관 인사(인사순)
공지사항
시스템 점검
인터넷 기독신보 드디어 오픈합..
기독신보 ∥ 등록번호: 서울,아 01362 ∥ 등록일: 2010.09.29. ∥ 발행인 및 편집인: 김만규
청소년 보호정책이메일 무단수집 거부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만규
서울시 구로구 오리로 1197, 118-406 (오류동, 금강수목원@) ∥ 메일주소: ikidok@naver.com ∥ 전화번호:(02)2684-1736 ∥ 팩스:(02) 2684-1737
Copyright ⓒ 기독신보. All rights reserve. 기독신보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