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2018년 12월 11일
회사신문보기총회교계 기관교육 선교신학 신앙논단 기획 | 오피니언
 
회사소개 한국교회문제 협력상담소 상담게시판 공지사항

독자투고
열린광장
게시판
인터뷰
인사동정
회고록
기고문
Home > 오피니언 > 독자투고
한국찬송가공회 역사에서 사업목적을 밝힌다
  "한국찬송가공회 존재 목적 잊지 말라"는 기독신문 2011년 1월 26일, 수요일 사설을 보고 독자는 한국찬송가공회 회의록으로 답한다.   한국찬송가공회창립총회 회의록 1981. 4. 9. 17:30. 가든..
증경총회장단회는 폐기되어야지요!!
 제95회 총회를 전후하여 우리 교단의 증경총회장들을 보는 눈이 달라졌습니다. 왜냐하면, 과거의 증경총회장들과 지금의 증경총회장들 간에 너무 큰 이질감이 발생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지난날 우리 교단이 통합측의 분열로 총회와..
선배 총동창회장님께 드리는 고언
 저는 총회를 통해서 목사님을 안 후 25년 동안 목사님의 정의감과 법과 원칙에 흐트러짐이 없는 자세와 합리적이고 앞뒤가 논리적인 발의와 발언에 존경을 해왔습니다. 그러나 목사님의 근황을 바라보면서 실의와 안타까움을 금할 ..
김정일이 깜짝 놀랄 보복은
수령 우상화 건물에 포탄을 퍼붓자       또 죽었다. 소중한 생명뿐 아니라 우리의 자존심까지 죽었다. 민간인까지 겨냥한 북의 포격으로 연평도는 잿더미가 됐다. 일각에서 "국지전까지 감수하며 북..
한국찬송가공회에 관련된 것들을 지상에 공개합니다
한국찬송가공회에 대해서 알아봅니다.   一 . 한국찬송가공회창립까지     새찬송가위원회와 개편찬송가위원회는 1981년 4월 9일 가든호텔 진달래 홀에서 한국찬송가공회를 창립하였습니다. 그때..
한국찬송가공회에 대해서 알아봅니다.
一 . 한국찬송가공회창립까지 새찬송가위원회와 개편찬송가위원회는 1981년 4월 9일 가든호텔 진달래 홀에서 한국찬송가공회를 창립하였습니다. 그때 양측 이사들의 모임을 새찬송가 위원회 개편찬송가 위원회라고 하였습니다. 당..
찬송가공회 조사처리위원회 보고서
우리 찬송가공회 조사처리위원회는 크게 3가지로 조사하였습니다. 첫째는 한국찬송가공회에 대하여, 둘째는 파송이사들에 대하여, 셋째는 예장출판사에 대하여 조사하였습니다. 一. 찬송가공회에 대한 조사보고 1. 찬송가공회의 문..
찬송가 출판권과 계약 연장, 어디까지 왔나?
찬송가 문제를 진단한다
찬송가 출판권 위기에 대한 진단   우리 총회의 총대들이나 교인들은 찬송가공회와 예장출판사에 대해 대부분 잘 모르고 있다. 사람들을 만나 이야기하면 모르고 있는 사람들이 대부분이다. 예장출판사는 1996년에 찬송가 출..
천국과 지옥의 간증을 듣고
  비성경적 간증, 위험 천만 언젠가는 어느 권사가 자신이 어느 병원에서 죽어 사흘 동안 영안실 냉동실에 있다가 깨어낫다고 간증하고, 어느 집사는 지옥과 천국을 가서 보고 왔다고 돌아다니며 간증도 하고 그의 저서까지 ..
기독신문 발행인은 공개로 답해주세요
  기관지는 홍보와 책임이 의무다 2010년 10월 20일 발행된 기독신문 1791호를 읽고 속에 불이 끓어 기독신문사를 찾아가려다 글을 씁니다. 왜 기독신문에 안가고 기독신보에 투고했느냐고 말할 것입니다. 기독신문..
Page 5/6     ◁   [1] [2] [3] [4] [5] [6]   ▷
최근인기기사
이단감별사의 거짓증언은..
S교회 무엇이 문제였나?..
기독신문에 내동댕이쳐진..
교회법과헌법해설
포토뉴스
제103회 총회 둘째 날 기관 인사(인사순)
공지사항
시스템 점검
인터넷 기독신보 드디어 오픈합..
기독신보 ∥ 등록번호: 서울,아 01362 ∥ 등록일: 2010.09.29. ∥ 발행인 및 편집인: 김만규
청소년 보호정책이메일 무단수집 거부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만규
서울시 구로구 오리로 1197, 118-406 (오류동, 금강수목원@) ∥ 메일주소: ikidok@naver.com ∥ 전화번호:(02)2684-1736 ∥ 팩스:(02) 2684-1737
Copyright ⓒ 기독신보. All rights reserve. 기독신보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