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2019년 8월 18일
회사신문보기총회교계 기관교육 선교신학 신앙논단 기획 | 오피니언
 
회사소개 한국교회문제 협력상담소 상담게시판 공지사항

사설
방패
독자질의
이슈와 해설
PDF 신문읽기
포토뉴스
Home > 신문보기 > 이슈와해설
우리 모두 원칙으로 돌아가자
< 새해에는 성경의 원칙이 지켜지고, 선교적 교회로 탈바꿈하며, 나눔을 실천하는 하나님의 자녀들이 이 땅에 가득하기를 소원해 본다.  > 신년사 2016년은 나라나 교단이 혼란의 바람 속에 어려움을 겪..
총무 제도의 개선 방안에 대하여
 총무와 사무총장제의 평가를 한다 개선해야할 당위성이 있다 총무제는 헌법정치에 없다. 또한 장로교의 제도에 맞지 않다. 장로교는 교인이 장로를 선택하여(목사와 장로 포함) 당회를 조직하고 당회로 치리케 하는 민주적 제..
총회 선거관리위원회가 이상하다
위원장 해임, 부총회장 후보 확정 등 불법
< 총회선거관리위원회 위원장 백남선 목사 제101회 총회 조직은 백남선 위원장이 주도하였다   제100회 총회는 차기 총회(제101회)를 구성하기 위해 선거관리위원회를 선정하였다. 제100회 총회가 선정한 선..
선관위원들의 모의작당과 치리권 행사는 불법이다
비상정회 이후 행위들은 총회가 치리할 수 있다
< 제98회 총회 상비부장에 출마한 총대들이 선거에 앞서 선서하며 공정한 선거를 다짐하고 있다 >  모 위원 "우리총회 어디 법이 있습니까. 불법도 법입니다"   제101회 총회를 조직하는 목적..
선관위원들의 모의작당과 치리권 행사는 불법이다
  비상정회 이후 행위들은 총회가 치리할 수 있다 모 위원 "우리총회 어디 법이 있습니까. 불법도 법입니다"   제101회 총회를 조직하는 목적에서 총회선거관리위원회가 존재한다. 그러나 2016년 9..
「긴급진단」성경은 동성애를 절대 반대한다(Absolute Opposition to Homosexuality)
< 조영엽 박사> 1. 동성애에 관한 주요 용어들 2. 동성애에 대한 성경적 교훈 3. 동성애는 천벌인 에이즈를 가져온다 4. 성소수-성소수자들? 5. 교회는 동성애 죄를 폭로․책망해야 한다.  동성애 ..
총회 100회 정책 방향과 결의
실행위원, 상비부원, 노회장, 서기 연석회의   지난 11월 9일 낮1시 총회회관 2층(전국여전도회회관)에서 총회임원 및 총회상비부장, 전국노회장과 서기가 한 자리에 모여 제100회 총회시에 결의된 사항과 총회 주요정책의 ..
합동총회와 다락방전도운동의 역사성 고찰
정도에서 벗어난 논쟁으로 전도자원 소모 이제 힘을 합하여 세계복음화를 이뤄야   긴 터널을 지나면 밝은 빛이 보이듯이 여러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고 예의 주시한 '다락방 전도운동' 논란이 이제 종결되었다. 한기총의 세 차..
기독신보가 100회 총회를 앞두고 수집한 전국교회의 여론
다가올 100년을 바라보며 처리할 9대 문젯점   기독신보는 제100회 총회를 앞두고 우리 교단 안에 제기되고 있는 문젯점에 대해 전국교회와 교직자, 총회총대들의 여론을 수집한바 현시점에서 거론되고 있는 문젯점 9개항이 ..
「긴급진단」동성애 절대 반대한다(Opposition to Homosexuality)
< 조영엽 박사> 동성애 절대 반대한다   지난 달 26일 게이 레즈비언 양성애자 트랜스젠더의 축제인 퀴어문화축제가 서울시청 앞 잔디광장에서 개최되었다. 모두 1만 여 명(경찰 추산)이 모인 것으로 추정되는 집회..
Page 2/10     ◁   [1] [2] [3] [4] [5] [6] [7] [8] [9] [10]   ▷
최근인기기사
제103회 총회 둘째 날 ..
이단감별사의 거짓증언은..
S교회 무엇이 문제였나?..
교회법과헌법해설
포토뉴스
제103회 총회 둘째 날 기관 인사(인사순)
공지사항
시스템 점검
인터넷 기독신보 드디어 오픈합..
기독신보 ∥ 등록번호: 서울,아 01362 ∥ 등록일: 2010.09.29. ∥ 발행인 및 편집인: 김만규
청소년 보호정책이메일 무단수집 거부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만규
서울시 구로구 오리로 1197, 118-406 (오류동, 금강수목원@) ∥ 메일주소: ikidok@naver.com ∥ 전화번호:(02)2684-1736 ∥ 팩스:(02) 2684-1737
Copyright ⓒ 기독신보. All rights reserve. 기독신보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