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2020년 8월 4일
회사신문보기총회교계 기관교육 선교신학 신앙논단 기획 | 오피니언
 
회사소개 한국교회문제 협력상담소 상담게시판 공지사항

상비부
위원회
신학교
GMS
일반
역대총회장의발자취
Home > 총회 > 일반
전국여전도회 건축헌신예배 실행위 개최

[ 2020-01-31 09:46:26]

 

한국기독교여성100년사 8월초 발간 예정

 전국여전도회연합회 건축헌신예배 및 실행위원회가 지난 121일 오전11시에 본회 회관에서 모여, 전국여전도회 회관건축위원장 장용옥 권사의 사회로 1부 예배를 드렸다.

찬송 248'언약의 주 하나님 우리들의 아버지 믿음의 조상인 아브라함에게 아들을 주시마 친히 약속하시고 때가 되어 이삭을 나게 하셨네'를 함께 찬송하고, 건축추진위원 김윤자 권사가 대표로 기도를 드리고, 여전도회 회원 찬양대가 하나님께 찬양을 드린 뒤, 총회 전도부 총무 정창호 목사가 '섬김의 여인들'이라는 제목으로 하나님의 말씀을 선포하였다.

건축위원 이임선 권사의 인도로 헌금을 드리고, 이어서 최경옥 총무가 광고를 한 후 정창호 목사의 축도로 예배를 마쳤다.

2부는 회장 여봉주 권사의 인도로 실행위원회를 개최하니 일동이 일어나 '땅끝까지 이르러 내 증인이 되리라'는 표어를 세 번 제창하고, 전국여전도회 건축표어인 '우리에게 회관을 주옵소서'를 삼창 한 후, 전국여전도회 건축회가인 '할 수 있다 하신 이는 나의 능력 주 하나님 의심 말라 하시고 물결 위 걸으라 하시네. 할 수 있다 하신 주 할 수 있다 하신 주 믿음만이 믿음만이 능력이라 하시네 믿음만이 능력이라 하시네'4절까지 힘차게 합창하였다.

이어 건축추진위원 김성자 권사가 전국여전도회 회관 건축에 대한 간절하고 애절한 기도를 드리고, 참석한 회원 간에 '반갑습니다'고 서로 인사를 나누고 회장 여봉주 권사의 사회로 실행위원회를 개최하였다.

회장 여봉주 권사는 2020년은 첫째 '전국여전도회 회관을 건축하는 해'이고 둘째 '한국기독교여성100년사를 발간해야 하는 해'라고 선언하고 하나님께서 지금까지도 인도하시고 주관하여 주신 것같이 우리가 믿음으로 은혜로 한결 같은 마음으로 주 하나님을 사랑하고 섬기면서 이 금년에 반드시 목적 사업을 이룰 수 있기를 바란다고 소망을 피력하였다.

동시에, 이 땅에 복음이 전파된 지 130여 년이 되었는데, 우리나라 교회 역사에서 큰 몫을 담당하여 새 역사를 이루는 데 지대한 공헌을 한 기독교 여성들의 발자취를 돌아본 <한국기독교여성100년사>를 발행하게 된 것은 뜻 깊은 일이 아닐 수 없다. <한국기독교여성100년사>를 발간하여 예수 믿는 일의 아름다운 역사를 이 민족 앞에 널리 소개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또한 당부하였다.

전국여전도회가 발간하는 <한국기독교여성100년사>는 한국장로회역사학회 회장 김남식 박사가 편저자이며, 발행인은 전국여전도회 회장 여봉주 권사이고, 책임 편집자는 최경옥 총무이다. 책의 분량은 약 1,000쪽에 이르는 특대집이 될 것이다.

이번에 전국여전도회가 발간하는 <한국기독교여성100년사>는 한국의 근현대사이며 동시에 한국 복음역사의 발전사가 고스란히 소개될 것으로 사료된다.

 
ⓒ 기독신보 (http://www.ikidok.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인기기사
제103회 총회 둘째 날 ..
S교회 무엇이 문제였나?..
이단감별사의 거짓증언은..
교회법과헌법해설
포토뉴스
사진으로 보는 제104회기 총회 이모저모
공지사항
시스템 점검
인터넷 기독신보 드디어 오픈합..
기독신보사 ∥ 등록번호: 서울,아 01362 ∥ 등록(발행)일: 2010.09.29. ∥ 인터넷기독신보 ∥ 발행인 및 편집인: 김만규
청소년 보호정책이메일 무단수집 거부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만규
서울시 구로구 오리로 1197, 118-406 (오류동, 금강수목원@) ∥ 메일주소: ikidok@naver.com ∥ 전화번호:(02)2684-1736 ∥ 팩스:(02) 2684-1737
Copyright ⓒ 기독신보. All rights reserve. 기독신보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