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2018년 10월 23일
회사신문보기총회교계 기관교육 선교신학 신앙논단 기획 | 오피니언
 
회사소개 한국교회문제 협력상담소 상담게시판 공지사항

상비부
위원회
신학교
GMS
일반
역대총회장의발자취
Home > 총회 > 신학교
총신대학교 이사회 단일화 되어야 한다
긴급제안 현 총신 분규는 총신이사회 이분화에 있다 1901년 대한예수교장로회 공의회가 '교역자 양성'을 위해 평양신학교를 설립한 이래 총신대학교로 장족의 발전과 변화를 이루어 2017년 현재 총신대학교가 세계적인 장로회신학교로 ..
칼빈대학교 김모 교수 논문, 책 등 표절 어떻게 할 것인가?
목회학박사 논문에 대한 다양한 문제 제기돼
 표절 아니라 주장하나 구체적 해명은 못해 2003년 칼빈대학교 출판부를 통해 발간한 '구약성경과 그리스도(The Christ of the Old Testament)'가 표절임이 드러나 지탄의 시선을 받았던 김모 교수에 대해 논문..
총신대학, 교육부 임시이사(관선이사) 파송된다
이사장 직무대행 5분도 못 기다리고 폐회 퇴장
< 12월 22일 오후에 개최된 재단이사회> 안명환 직무대행 2가지 이유 있었다 2016년 12월 22일 오후 2시 총신대학교 재단이사회가 소집되었다. 이날 오후 1시경 학교법인 총신대학교 재단이사장 안명환 목사가 수원..
재단이사장 직무대행의 소집방해금지가처분 기각
<안명환 재단이사장 직무대행> 안명환 씨 총회임원과 총대 17명에 소송 제기 총신대학교 법인이사장 직무대행이 소송에 재미를 보았는지, 또 다시 총회장과 임원 그리고 총대들을 싸잡아 무려 17명에 대해 소송을 제기하였다. ..
총신대 김영우 총장 사퇴 이유, 󰡐갈수록 태산󰡑
< 김영우 총장 퇴진을 요구하는 총신대생들> 김영우 총장 사퇴해야 할 95개조가 게재되었다 최근 총신 캠퍼스에 김영우 총장과 관련된 대자보가 게재되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학생들이 제시한 95개조 총장 사퇴 이유를..
총신대학교를 개혁해야 할 때가 되었다
총장․재단이사․교수들, 개혁되어야 한다
< 총신대 총학생 비상특별위원회가 붙인 대자보> 총신 설립의 목적이 총회 지도 아래  총신대학교를 총회가 설립하였다. 그리고 총회가 정부에 등록하고 얻어진 법적 명칭이 '학교법인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신..
130년의 이화여대 총장과 113년의 총신대 총장
부정 학사로 총장 퇴진, 배임증재로 퇴진하라 학생들, '그놈이 학교를 이렇게 만들었습니다' 이화여자대학교는 130년의 전통을 가진 한국 최대의 기독교여자대학이다. 그리고 총신대학교는 113년의 역사 속에 한국기독교대학 중 최대 개..
총회목회대학원 현주소는 어디인가?
< 총신 신대원 양지캠퍼스> 본교단 외 목사 및 여자목사 수용이 목적인가? 소위 목회대학원은 본교단 현직 목회자 재교육 기관으로 출발하였다. 처음 총회목회대학원은 근거없는 '박사학위'를 수여하였다가 최근에는 '목..
총신 신대원 만족도 최하위
총신 신학교육 이대로 좋은가?
< 총신대학교> 총회와 이사회는 신학교육에 대한 엄격한 분석과 대책 마련해야   개혁주의생명신학 실천신학회(회장 김태규목사)와 아이굿뉴스(사장 양병희목사) 공동정기학술대회가 '한국의 신학교육, 이대로 ..
총신대학교 현주소에 문제점
총신대학교는 합동교단이 설립자인가?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교단 제100회 총회요람 제9쪽에 총회기구가 있다. 그 기구에는 총회와 총회장이 관장하여 지도해야 할 총회기구(총회적 기관)로 '총회신학원', '총회세계선교회',..
Page 4/17     ◁   [1] [2] [3] [4] [5] [6] [7] [8] [9] [10]   
최근인기기사
이단감별사의 거짓증언은..
S교회 무엇이 문제였나?..
기독신문에 내동댕이쳐진..
교회법과헌법해설
포토뉴스
제103회 총회 둘째 날 기관 인사(인사순)
공지사항
시스템 점검
인터넷 기독신보 드디어 오픈합..
기독신보 ∥ 등록번호: 서울,아 01362 ∥ 등록일: 2010.09.29. ∥ 발행인 및 편집인: 김만규 ∥개인정보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만규
서울시 구로구 오리로 1197, 118-406 (오류동, 금강수목원@) ∥ 메일주소: ikidok@naver.com ∥ 전화번호:(02)2684-1736 ∥ 팩스:(02) 2684-1737
Copyright ⓒ 기독신보. All rights reserve. 기독신보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