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1 image2 image3
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2021년 3월 2일
회사신문보기총회교계 기관교육 선교신학 신앙논단 기획 | 오피니언
 
회사소개 한국교회문제 협력상담소 상담게시판 공지사항

상비부
위원회
신학교
GMS
일반
역대총회장의발자취
Home > 총회 > 신학교
교육부(사학분쟁조정위)는 총회를 기망할 수 있나?
< 총회장 소강석 목사> 총신대 설립 목적과 정관을 위반했습니다 2021년 2월 24일 낮1시 총회본부 회의실에서 총회장 소강석 목사가 교계 기자들 앞에서 총신 재단이사 선임과 관련하여 긴급 기자회담을 가졌다. 아래..
총신대학교 정이사 필요불가피한 인사로
총신대 제2기의 창조사역 필수 과제다
< 총신대학교 종합관> 새로 출범하는 정이사 취임 전 각서 제출해야 한다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는 1901년 5월 16일 대한예수교장로회 공의회시에 교단의 교역자 양성에 시급성을 좇아 평양조선예수교장로회 신학교를 ..
교회법은 훈장수여 할 수 없다(국가행세는 안 된다)
국법상 훈장과 포장자는 대통령의 권한이다 상훈법 제40조 위반자에게 징역형에 처한다고 했다 (비총대가 헌의한 훈장 추서는 원천 무효다)   제105회 총회 회의 결의 및 요람 제91페이지에 '경기남1노회장 김종환 씨가 ..
총신대학교 정이사(법인이사)로 환원한다
총신 복귀는 기여이사제가 되어야 한다
< 사당동 소재 총신대학교 종합관 > 교단(총회) 학교(학생과 교수) 개혁이 필요하다 사학분쟁조정위원회(위원장 이경춘)는 1월 13일(수) 제179차 회의에서 학교법인 대한예수교장로회총신대(총신대, 사진) ..
총신대, 한전 송전탑 30억 장학금 수령했다
30억 이후에 드러난 문제들에 대해서
< 총신신대원 뒷산의 우뚝 솟은 송전탑> 크리스천포커스에 비친 문제점  총장과 기획실장이 원우들에게 '한전 송전탑 장학금 30억 협약서가 없다.'고 속인 것이 드러나 장학금 30억원에 대한 의혹이 점점 거세지고 ..
총신대학교 개방이사 예비후보 배정
김상현(서울서북) 오종영(호남중부) 이창수(영남) 새로 구성된 총신대학교 법인이사 후보자   2020년 11월 23일 총신대학교 임시이사회가 총신대학교 정상화를 위한 수순으로 학교법인 이사회 구성에 이사 정수의 4분의 1을..
대신대학교 67년 합동총회 공헌 크다
< 대신대학교 전경> 7명의 총회장 배출, 7500명의 목회자 양성 가장 우수한 학자의 흔적이 있는 학사로 알려져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에는 교단학교인 총신대학교 외에 1..
총신대 이재서 총장, 학교 보고
< 이재서 총신대 총장 > 학교 재정 위기 타파를 위해 노력해 달라 셋째 날 오후 회무 시간에 이재서 총신대 총장이 인사를 겸한 학교 보고를 했다. 총장은 총신의 주인의 총회이며, 총신은 총회의 결정에 ..
총신대 관련 전 재단이사들 사과, 박수로 받아
둘째 날 오후, 총신조사처리 및 정상화 위원회 보고에서 고영기 목사(제2소위원회 위원장)는 ① 총신대 전 재단이사 및 감사 전원의 사과문을 받고 ② 사과문 제출을 거부하는 자는 해당 노회에서 징계하도록 지시하고, 천서 제한을 천서위원..
총신대 이재서 총장, 사람의 도움이 필요하다
<총신대 이재서 총장> 소신은 신앙으로 승화시켜야 할 것이다 본보 기자가 총신대학교 제7대 총장 이재서 박사의 총장취임식에 참석하고 얻은 교훈이 몇 가지 있다. ① 총회장 이승희 목사의 설교에서 눈감고 안 보이..
Page 1/19     ◁  [1] [2] [3] [4] [5] [6] [7] [8] [9] [10]   
최근인기기사
S교회 무엇이 문제였나?..
제103회 총회 둘째 날 ..
이단감별사의 거짓증언은..
교회법과헌법해설
포토뉴스
사진으로 보는 제480회 총회
공지사항
시스템 점검
인터넷 기독신보 드디어 오픈합..
기독신보사 ∥ 등록번호: 서울,아 01362 ∥ 등록(발행)일: 2010.09.29. ∥ 인터넷기독신보 ∥ 발행인 및 편집인: 김만규
청소년 보호정책이메일 무단수집 거부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만규
서울시 구로구 오리로 1197, 118-406 (오류동, 금강수목원@) ∥ 메일주소: ikidok@naver.com ∥ 전화번호:(02)2684-1736 ∥ 팩스:(02) 2684-1737
Copyright ⓒ 기독신보. All rights reserve. 기독신보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