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2018년 8월 17일
회사신문보기총회교계 기관교육 선교신학 신앙논단 기획 | 오피니언
 
회사소개 한국교회문제 협력상담소 상담게시판 공지사항

상비부
위원회
신학교
GMS
일반
역대총회장의발자취
Home > 총회 > 신학교
총신대학교가 총회직영이 되게 하라
< 총신대학교 사당캠퍼스 종합관> 학력 인준보다 목회자 양성 위주가 되게 하라 대한예수교장로회가 설립한 총신대학교가 올해로 꼭 117년을 맞이한다. 그리고 총신대학교 분규는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니고 벌써 여러 해 되었..
총회직영 총신대학교가 되게 하는 길이 있다
<총신대학교> 현 총회규칙을 개정하여 관리케 한다 학력 인준보다 목회자 양성 위주가 되게 하라 대한예수교장로회가 설립한 총신대학교가 올해로 꼭 117년을 맞이한다. 그리고 총신대학교 분규는 어제 오늘의 일이 아..
교육부가 발표한 총신대학교 부정 28가지 뿐이겠는가?
국가기관이 감사결과 고발과 특별조사 의뢰하고 현직 총장 파면, 재단이사 등 18인 직무정지 지시   2018년 4월 8일 오전 9시 중앙일보는 다음과 같이 총신대학교 사태에 대해 보도하였다.   교육부 '분규 빚은..
교육부, 금품수수 등 혐의 총장 파면 조치
< 김영우 총장 퇴진을 촉구하는 총신대 학생들> 총신대 비리의혹 사실 확인, 수사의뢰키로… 총신대 총장의 금품수수와 불법적인 학교 운영 의혹이 사실로 확인됐다. 교육부는 총장 파면과 함께 교비..
하나님 총신을 살려주세요
< 종합관 앞에서 시위하는 총신대학생들> 총신대의 현실은 끝이 되었다 김영우 총장 빈소에는 흰색 국화만 있었다 기독신보 기자가 총신대학교를 찾은 것이 2018년 2월 28일과 3월 26일이었다. 양일간 방문하면서 확인..
총신대학교, 계속 깍두기(용역) 동원인가?
< 서울 사당동 총신대학교 종합관> 총신, 총회로 회귀(回歸)하는 것만이 살 길이다 모든 것 '파'해야 원점이 보인다 총신대학교(사진)가 총회를 벗어나려 하면서 불법과 불상사가 끊이지 않고 있다. 총신대학교는 ..
총신대학교 해법은 하나뿐
총회장, 증경총회장, 운영이사장도 아닌 방법
< 총신대학교 사당 캠퍼스 종합관> 옛날에는 총회 명의였고 지금은 전부가 문제다 우리 총회에 있는 기관단체 중 없으면 안 되는 절대 필요 불가한 기구가 총회가 경영하는 총신대학교다. 이 총신대학교는 1901년 5월 ..
잊어버린 역사 속에 ICCC의 흔적을 살핀다
 ICCC는 총신대학교가 사유화 되는 것을 반대한다 ICCC는 극단에 가까운 반공주의였다 우리 교단은 총회 역사에서 WCC(세계교회협의회)와 ICCC(국제기독교연합회)라는 두 기구와 함께하던 시절이 있었다. WCC는 좌경화..
김영우 총장, 법원 체질에 맞는가 보다!
사진 찍지 말아요 vs 영구 보존할거야… 2017년 11월 22일 오전 10시 20분 서울중앙지방법원 서관 513호 법정에 피고인 김영우 씨가 세 명의 변호인과 함께 출석하였다. 김영우 씨의 죄목은 제101회 총회시 선..
총신 비상사태 회복의 또 다른 길이 있다
 화합을 악용한 자 여호와의 손에 맡겨야 거듭거듭 경고의 등불 요란한 임원회 노력 기독신문은 2017년 9월 26일자에서 제102회 총회 이후에 기관지로서 제102회 총회는 '원칙 지킨 대화합 총회'라고 첫 보도를 하였다. 또..
Page 1/17     ◁  [1] [2] [3] [4] [5] [6] [7] [8] [9] [10]   
최근인기기사
이단감별사의 거짓증언은..
기독신문에 내동댕이쳐진..
교회법과헌법해설
S교회 무엇이 문제였나?..
포토뉴스
순교자 김정복목사 기념사업회 설립
공지사항
시스템 점검
인터넷 기독신보 드디어 오픈합..
기독신보 ∥ 등록번호: 서울,아 01362 ∥ 등록일: 2010.09.29. ∥ 발행인 및 편집인: 김만규 ∥개인정보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만규
서울시 구로구 오리로 1197, 118-406 (오류동, 금강수목원@) ∥ 메일주소: ikidok@naver.com ∥ 전화번호:(02)2684-1736 ∥ 팩스:(02) 2684-1737
Copyright ⓒ 기독신보. All rights reserve. 기독신보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