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2018년 10월 23일
회사신문보기총회교계 기관교육 선교신학 신앙논단 기획 | 오피니언
 
회사소개 한국교회문제 협력상담소 상담게시판 공지사항

상비부
위원회
신학교
GMS
일반
역대총회장의발자취
Home > 총회 > GMS
GMTI 90명 특별과정 참여
< GMTI 훈련생들> '하나님이 쓰시는 선교사가 되렵니다' 2012년 1월 9일 오전 11시 경기도 화성시 월문리 소재 GMS세계선교회 훈련원에는 GMTI 75기생 48명과 GMTI 76기생 42명이 정규과정과 특별과정 훈련에 참..
GMS 특별감사하기로 가결
<GMS특별감사소위원회를 구성한 감사부 잉원회> 과연 부정이 있나? 의혹의 실체가 무엇인가? 2011년 12월 29일 오전 11시 제4차 감사부 임원회가 소집되어 감사부장 박병석목사의 인도로 예배를 드리고 특별..
선교사 19가정, 임지 출발 전 임명식 가져
총회 100주년 세계선교대회 종료 보고
< 파송되는 19가정의 선교사들> GMS의 난제 강현중 변호사에게 위임 제14회 제2차 세계선교회 정기임원회가 2011년 11월 10일 오전 11시에 선교본부 회의실에서 소집되어 이사장 하귀호목사의 인도로 예배를 드리..
GMS이사회 최선의 방법 강구 시도
<세계선교회 이사회> 불응이면 선교사 파송 교회와 노회가 책임키로 총회세계선교회(GMS) 이사회가 지난 10월 14일자로 수서경찰서에 형사고소를 제기한 선교사와 파송교회 담임목사와 소속노회 앞으로 10월 18일 오전11시에..
새로운 100년 선교대국 도약하다
연 3,000명 5일간 행사 완벽함 돋보여
<GMS2011세계선교대회를 마치면서> 다만, GMS이사회 총회 2제는 유감이다 교단설립 100주년을 기념하는 첫 번째 행사인 GMS 2011세계선교대회가 지난 8월 29일부터 9월 2일까지 5일간 안산동산교회 대예배실과 부..
제14회 GMS세계선교총회 현장보고
미주선교센타는 무효로 한다
<GMS세계선교회이사회총회>  강대흥씨 건은 임원회에 맡긴다 2011. 9. 2일 제14회 GMS세계선교회 이사회 총회가 안산동산교회에서 개최되었다. 이번 총회는 행정총회로서 행정적인 문제로 ①미주선교센타..
총회설립 100주년 GMS 세계선교대회 개최
<GMS지부장 및 시니어 회의> 선교 100개국 2101명의 선교사를 환영한다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 설립 100주년을 맞는 해에 제2회 GMS 세계선교대회가 8월 29일부터 9월 2일까지 안산 동산교회(김인중목사 담임)에서 ..
GMS 사무총장 직무대행에 김덕실목사 선임
<세계선교회 기자회견> 이사회 임원, 사무총장 교체에 대한 해명서 내기로 가결   지난 8월 4일 오전7시30분에 제13회 회기 제8차 세계선교회 임시임원회가 그랜드인터컨티넨탈에서 조찬회로 소집되어 이..
세계선교회 재정부정이 있는가? 문제가 무엇인가?
'신용대출과 담보대출은 다르다' 또 '임의지출도 다르다' 총회설립 100주년 세계선교대회를 앞두고 세계선교회가 내홍이 있는 것 같아 본지가 문제시되는 것에 대해 확인하였다. 이에 확인된 내용은 두 건 모두 재정 사용에 개인적 ..
GMS실행이사회 100주년 기념대회 개최
<GMS 제1회 실행이사회> 게스트하우스 재건축 하지 않는다 2011년 4월 7일 오전 11시에 전국여전도회 대강당에서 제13회기 제1회 실행이사회가 소집되었다. 1부 부이사장 박무용목사 사회로 예배를 드리고 2부 실행..
Page 2/3     ◁   [1] [2] [3]   ▷
최근인기기사
이단감별사의 거짓증언은..
S교회 무엇이 문제였나?..
기독신문에 내동댕이쳐진..
교회법과헌법해설
포토뉴스
제103회 총회 둘째 날 기관 인사(인사순)
공지사항
시스템 점검
인터넷 기독신보 드디어 오픈합..
기독신보 ∥ 등록번호: 서울,아 01362 ∥ 등록일: 2010.09.29. ∥ 발행인 및 편집인: 김만규 ∥개인정보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만규
서울시 구로구 오리로 1197, 118-406 (오류동, 금강수목원@) ∥ 메일주소: ikidok@naver.com ∥ 전화번호:(02)2684-1736 ∥ 팩스:(02) 2684-1737
Copyright ⓒ 기독신보. All rights reserve. 기독신보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