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2018년 8월 17일
회사신문보기총회교계 기관교육 선교신학 신앙논단 기획 | 오피니언
 
회사소개 한국교회문제 협력상담소 상담게시판 공지사항

상비부
위원회
신학교
GMS
일반
역대총회장의발자취
Home > 총회 > 일반
총회임원회의 행정중지는 치리권 행사
 진정서받고 소위원회 설치도 치리권 행사 임원회 목사 장로들 치리회 행세 금해야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는 헌법과 총회 규칙에 의거하여 목사가 되고 장로로 선임되며 당회, 노회, 총회가 존재하는 것이다. 그런데 ..
장로회 제도에서 임원 당연직은 적폐다
 임원회가 상비부 및 특별위원과 상설총회 대행은 '문제 있다'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는 1901년 공의회 시대부터 장로회 정치제도는 '민주적정치' '상향식 제도'를 지향하여 왔다. 민주적정치의 원리와 근거는 출애굽기 3장 16..
제100회 규칙개정은 제101회에 적용된다
재판국원 총대 7년 경력 있어야 한다
본보 제453호에 대한 정정보도 본보는 지난 453호에서 총회재판국원의 자격 문제에 대하여 기사를 게재한 바 있다. 이에 기사 내용에 적용된 목사와 해당 노회가 이의를 제기하였다. 본보는 해당자의 변(辯)대로 정정을 하고자 한다..
총무 제도는 상근 직원이 법이다
 2018년 현재 총대, 특별위원, 전남권 실무회장직까지 총회본부부터 개혁되어야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 총회는 국내외 장로교단 중 가장 큰 집단이며, 동시에 전체 한국 교단에서도 우두머리로 불린다. 그런데 ..
총회장의 권고 받아들인 중부노회건 종결
권고와 질의 답변 그리고 합의에 이르러
< 중부노회 분규의 최종 해법을 논의하는 당사자들> 쌍방의 발언 녹음되어 녹취록에 있다 2017년 초부터 불거진 중부노회 분규 사건은 총회재판국, 총회헌의부 그리고 총회임원회가 번갈아가며 화해를 종용하고 수습을 ..
총회의 상급을 받은 자는 복이 넘치나이다
밀알상, 참빛상, 등대상 뜻이 있다
< 제1회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장상 수여식> 총회장상 총회보고 전 전달에 문제있다 제1회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장상 수여식이 지난 7월 9일 총회본부 5층 예배실에서 수상자와 그 가족과 교인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총..
충남노회가 제기한 총회결의 무효확인소는 각하한다
 1심 판결 중 피고 패소 부분은 취소한다 서울고법 항소심에서 윤익세목사 승소했다 서울고등법원 제18민사부는 지난 7월 6일자로 충남노회 박노섭목사와 이상규목사가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장을 상대로 2017나2060308 총회..
순교자 김정복목사 기념사업회 설립
< 순교자 김정복 목사 기념사업회> 7월 19일, 소록도중앙교회당에서 6.25 한국전쟁시 소록도교회를 시무하다가 공산당에 의해 순교당한 김정복목사 기념사업회가 7월 18일 낮12시 소록도중앙교회당에서 설립 총회를 개최하였..
화재로 수난당한 네 교회에 격려금 전달
< 화재당한 교회에 격려금을 전달하는 총회장> 55회 목사장로기도회 헌금 귀하게 쓰였다 지난 6월 12일 오후2시에 총회본부 임원회의실에서 화재로 수난당한 화순전원교회(전동석목사), 함평진양교회(허기녕목사), 초..
우리 총회는 초기부터 헌법 유권해석서가 있다
헌법위원회를 예방주사로 핑계함은 부당하다
< 총회 헌법위원회 회무 모습> 헌법해석의 정치부, 헌법적용의 재판국 규칙위반자 등을 불신한다 제101회 총회는 함북노회장 김용범 씨가 헌의한 헌법위원회 설치건을 연구위원 5인을 선정하여 보고토록 결의한 바가 있다. ..
Page 1/62     ◁  [1] [2] [3] [4] [5] [6] [7] [8] [9] [10]   
최근인기기사
이단감별사의 거짓증언은..
기독신문에 내동댕이쳐진..
교회법과헌법해설
S교회 무엇이 문제였나?..
포토뉴스
순교자 김정복목사 기념사업회 설립
공지사항
시스템 점검
인터넷 기독신보 드디어 오픈합..
기독신보 ∥ 등록번호: 서울,아 01362 ∥ 등록일: 2010.09.29. ∥ 발행인 및 편집인: 김만규 ∥개인정보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만규
서울시 구로구 오리로 1197, 118-406 (오류동, 금강수목원@) ∥ 메일주소: ikidok@naver.com ∥ 전화번호:(02)2684-1736 ∥ 팩스:(02) 2684-1737
Copyright ⓒ 기독신보. All rights reserve. 기독신보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