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2019년 12월 6일
회사신문보기총회교계 기관교육 선교신학 신앙논단 기획 | 오피니언
 
회사소개 한국교회문제 협력상담소 상담게시판 공지사항

교계
연합 기관
일반
Home > 교계 기관 > 일반
언론협회, 사도들의 숨결이 살아 있는 터키를 가다
데린구유, 빌립교회, 사도요한교회, 에베소 등 역사탐방 진행 한국교회의 밝은 미래를 위한 사명자적 역할을 감당하는 사)한국기독언론협회(회장 문병원 국장)가 지난 10월 28일부터 11월 5일까지 전도자 사도들의 숨결이 살아있는 터키를 ..
일부 교계지도자 김정은 충성맹세 의혹
일본 월간지 Hanada 10월호에서 폭로 교계에서는 한○○, 곽○○, 홍○○ 목사 거론 일본의 시사 월간지 Hanada 10월호에 황당한 특집에 6편의 한국 관련 글들이 게재되어 우리 사회의 사상적 좌경화에 심각한 경종을 ..
제22차 세계렘넌트대회 성황
주제 '복음으로 세상을 바꾸자'에 큰 호응 청소년 2만5천명 모두 말씀을 필기하면서 경청 전 세계를 그리스도 복음의 향기로 채우는 미래 기독교 리더들을 위한 '제22차 2019 세계렘넌트대회(대회장 강태흥 목사)'가 지난 7월 30..
목회자 구속사 하계대성회
15개 교단에서 1075명 참석 구속사의 시작 예수 그리스도의 족보 강의 2019년 목회자 구속사 하계대성회가 2019년 8월 5일부터 7일까지 여주 평강제일연수원에서 15개 교단의 1075명의 교역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대히 ..
성속(聖俗)이 다르다
불신자 변호사가 당회장 권리 행사하다니… 예장통합 서울교회 변태의 원인은? 총신 출신으로 전 충현교회에서 목회하던 이종윤 목사가 설립한 통합측 강남노회 산하 서울교회에서 2019년 5월 1일부로 법원이 선정한 임시당..
박윤식목사는 이단을 제일 싫어했다
제자 중 한 사람, 꿈이야기로 후계자 주장하며 거짓소문 퍼뜨려 평강제일교회는 문제의 지교회 폐지 및 면직처리 하다 2019년 봄에 교계 몇몇 언론에서 이상 야릇한 기사를 게재하였다. 그 기사의 주인공은 전에 평강제일교회에서..
세계 237나라의 빛이 되라는 표어로 개최된 제23차 세계선교대회
  캄보디아 훈센 총리 대리, 바누아투공화국 모세오벳 대통령 참석 캄보디아 정부 세계전도협회 이사장에게 훈장 수여   현존 세계 237개 나라를 복음으로 살릴 것을 다짐하는 제23차 ..
한국기독언론협회, 신임회장 문병원 국장
<한국기독언론협회 15회 정기총회를 마치고> '회원사 권익 보호, 한국교회와 유기적 공조' 다짐 한국교회의 청지기 역할을 자임하는 기독언론의 발전을 이끄는 사)한국기독언론협회가 지난 12월 7일 제15회 정기총회를 열고, ..
문재인 퇴진 및 국가수호를 위한 지식인 320인 선언
문재인 퇴진 및 국가수호를 위한 지식인 320인 선언 문재인 퇴진과 국가수호를 위한 320인 지식인 선언 준비위원회는 10월 26일 오전11시 서울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에서 문재인 퇴진을 요구하는 지식인 선언 내외 기자회견을..
“신사참배 80주년 한국교회 회개운동”은 그리스도의 속죄원리에 벗어난다
신사참배 문제는 비극적 역사였던 일제 식민지 치하에서 한국교회뿐만 아니라 우리 민족 전체의 문제였다. 우리 민족의 정신을 지도·지배 하려는 의도로, 일본 귀신에게 굴복시키기 위하여, ‘국민의례’라는 명분하에..
Page 1/8     ◁  [1] [2] [3] [4] [5] [6] [7] [8]   ▷
최근인기기사
제103회 총회 둘째 날 ..
이단감별사의 거짓증언은..
S교회 무엇이 문제였나?..
교회법과헌법해설
포토뉴스
사진으로 보는 제104회기 총회 이모저모
공지사항
시스템 점검
인터넷 기독신보 드디어 오픈합..
기독신보사 ∥ 등록번호: 서울,아 01362 ∥ 등록(발행)일: 2010.09.29. ∥ 인터넷기독신보 ∥ 발행인 및 편집인: 김만규
청소년 보호정책이메일 무단수집 거부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만규
서울시 구로구 오리로 1197, 118-406 (오류동, 금강수목원@) ∥ 메일주소: ikidok@naver.com ∥ 전화번호:(02)2684-1736 ∥ 팩스:(02) 2684-1737
Copyright ⓒ 기독신보. All rights reserve. 기독신보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