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2018년 10월 23일
회사신문보기총회교계 기관교육 선교신학 신앙논단 기획 | 오피니언
 
회사소개 한국교회문제 협력상담소 상담게시판 공지사항

목회
교육
선교
목회칼럼
강해와설교
교회탐방
해외선교지탐방
해외신학교선방
Home > 교육선교 > 선교
산동성 선교현장 연구 리포트

[ 2012-10-13 14:36:43]

 

'인구 1억, 1천만 그리스도인 있어'

 

공자의 고향으로 중국의 정신적 지주



1912년 총회 조직을 기념하여 세 가정의 선교사를 중국 산동성에 파송하였다. 그것도 젊은 목사들이 아니라 당시 1천 명이 회집하던 대형교회 목사 등 중진 목사들을 파송하였다.

2013년은 '산동선교 100주년'을 맞는다. 우리는 '산동선교 100년'을 기억하며 오늘의 산동성의 현황을 살펴볼 필요가 있어 '선교현장 연구 리포트'를 게재한다.

 

[개황]

․지리적 위치 : 산동성은 중국의 동부연안, 황하(黃河)의 하류지역에 자리잡고 있다. 동으로는 발해에 접하고 조선반도, 일본열도와 바다를 마주하고 있다. '중화민족 어머니의 강'인 황하는 산동성 내 610여km를 휘돌아 발해로 들어간다.

․면적 : 동서 길이는 약 700km, 남북 길이는 최대 420km, 총면적 15.71만㎢이며 중국 전체의 1.6%를 차지하고 있다. 산동성에서 가장 높은 태산은 해발 1532.7m인 반면 지대가 낮은 황하삼각주 지역은 해발 2m에 불과하다.

․인구 : 성의 인구는 9470.3만 명으로, 전국의 성 중에 두 번째로 인구가 많은 지역이다. 인구 밀도는 603/㎢이다.

․행정구역 : 산동은 지리적 명칭으로 춘추전국시대(기원전 722-기원전221)부터 불리기 시작했다. 1357년 원나라 때 산동행성으로 불리었으며, 1368년 명나라 때 산동포정사라 칭하며, 1636년 청나라 때 산동성이라 칭했다. 현재 산동성은 17개 시와 17개 시 산하에 140개 현(시,구)을 관할하고 있으며, 성 정부 소재지는 제남시이다.

․자원 : 산동성은 3,000㎢의 해안선과 170,000㎢의 인근 수역, 299개의 섬을 가지고 있다. 성내에는 140여 종의 광산이 있고, 그중에 57종의 광산물 매장량은 각각 전국 10위 이내에 달한다. 2010년 새롭게 확인된 자원 매장량은 금 517,7톤, 석탄 594만톤, 철광석 4.9억톤이다.

․기후 : 산동성의 기후는 온화하고 사계절이 뚜렷하다. 성의 연평균 기온은 영상 11-14도이며, 연평균 강수량은 550-950mm이다.

 

[기초시설]

․철도 : 중국의 2대 간선철도인 경호선과 경구선 모두 산동성을 관통하고 있고 교제선과 연서선은 동서로 뻗어있으며 성내에는 모두 26개의 간․지선이 있다. 2010년 철도운송량은 연인원 6061.4만 명에 달한다.

․도로 : 산동성의 도로는 사통팔달의 도로망을 갖추고 있으며, 도로시설도 전국 최상위이다. 고속도로 길이 4,285km를 초과해서 전국 선두 자리에 위치하고 있다.

․항공 : 산동성에는 제남, 청도, 연태, 위해 등 4개의 국제항공을 포함한 8개의 공항이 있고, 한국, 일본, 싱가포르, 러시아, 태국 등 국제선을 포함하여 국내외 300여 항공노선을 운행하고 있다.

․항구 : 산동성에 모두 26개의 항구가 있다. 항구 밀도는 전국에서 가장 높고 항구의 연간 화물 처리 능력은 8.6억톤에 달한다. 그중 청도항은 중국 내 5대 항구 중의 하나이며, 2010년 화물 처리량은 3.5억톤을 돌파했고, 컨테이너 처리량은 1,200만TEU를 초과했다.

․통신 : 산동성의 통신산업은 이미 상당한 현대화를 보이고 있다. 성내 전화 보급률은 100명당 86.2대이고 이동전화 가입자는 6190.4만 명에 달하고 있다.

 

[경제]

산동성은 중국의 경제 발전을 선도하고 있으며, 2010년 성내 총생산은 39,416.2억원으로 전국 3위를 차지하고 있다. 그중 산동반도 블루경제구역 총생산은 18,724.9억원이고 황하 삼각주 고효율 생태 경제구역 총생산은 5,678.5억원이다.

․농업 : 산동성은 중국의 농업 중심지로 농업 생산량은 전국 1위를 차지하고 있다. 2010년 생산량은 곡물 4,335.7만톤, 면화 72.4만톤, 식용기름 342.2만톤, 육류 704.7만톤이다. 근래 들어 산동성은 전국 최대의 채소 생산기지로 부각되고 있는데 2010년 채소 생산량은 9,030.7만톤에 달한다. 또한 산동성은 과일의 고장이기도 하다. 주요 과일로는 사과, 배, 복숭아, 살구, 대추, 포도, 수박 등이 있으며, 2010년 과일 총생산량은 1,438.9만톤이다. 산동성의 산림 피복율은 24%이고 2010년 조림면적은 307.7만모로 새롭게 증가된다. 2010년 산동성의 수산물 생산량은 783.4만톤이다.

․공업 : 2010년 규모 이상 공업 증가치는 15% 증가했으며 주요 영업 수입이 89,168원이다. 2010년 산동성 주요산업별 생산량을 보면 석탄(15,653.6만톤), 석유(2,786만톤), 시멘트(14,749.2만톤), 발전량(3,042.7억kwh), 평판유리(6,084.9만 weight case), 강재(6,672.2만톤), 면사(731만톤), 섬유(139.1억미터) 등이다. 산동성은 에너지, 화학공업, 야금, 건축자재, 기계, 전자, 방직, 식품 등을 기간산업으로 한 공업 체계가 형성되어 있으며, 이 분야의 많은 우수기업과 유명브랜드가 있다.

․주민생활 : 2010년 읍 이상 도시 주민의 1인당 평균수입은 19,946원이며, 농촌 주민의 1인당 소득은 6,990원이다. 주민의 생활수준은 전체적으로 상당한 수준에 도달해 있다.

 

[과학, 교육, 문화, 보건]

․과학기술 : 2010년도 산동성은 국가급 과학기술성과상 36개, 중대한 과학적 연구성과 2,367건을 거두었으며 특허신청 건수는 8.09만 건에 달한다. 산동성에 거주하는 중국과학원과 중국공정원 원사(院士)는 37명이며, 신세기 백천만 인재공정(新世紀百千万人才工程) 국가급 인선에도 25명이 추가 선발되었다. 성급 공헌 청․장년층 전문가 역시 700명에서 100명의 인원을 새로 증원시켰다.

․교육 : 산동성 내 대학은 133개 교에 재학생 수는 163.1만 명, 대학원생은 6.5만 명이다. 중등 직업학교는 709개소에 재학생은 113.2만 명이다. 중,고등학교는 3,645개소에 501.07만 명이 재학하고 있고, 초등학교는 12,405개소에 재학생 수는 629.25만 명이다.

․문화 : 산동성은 중국 문화의 중요 발원지로서, 문화예술은 풍부하고 다채로우며 오랜 역사를 가지고 있다. 산동지방의 희곡으로 여극(呂劇), 유자(柳子), 방즈 등 30여종이 있으며, 그 가운데 고자앙가(鼓子秧歌), 교주앙가(膠州秧歌) 및 해양앙가(海陽秧歌)는 산동의 󰡐3대 앙가󰡑로 불린다. '서산곡해'(書山曲海)라 불리우는 민간 설창예술도 발달되어 있다. 산동성에는 박물관 111개, 공중도서관 150개, 국가급 문화산업 시범기지 9개, 성급 문화산업 시범기지 71개, 국가급 문화산업 시범단지 1개를 보유하고 있다. 산동성에는 신문 87종, 정기간행잡지 260종, 각종 출판도서 11,837종이 간행되고 있다. <대중일보>는 산동성에서 직접 발행하는 신문으로 발행부수는 40여만 부이다. 산동성에는 라디오 방송국이 92개소가 있고, 성내 청취가능 인구는 98.13%에 달한다. 또한 TV방송국이 18개소에 시청가능 인구는 97.92%에 달한다. 산동성의 TV방송국은 전국에서 가장 일찍 위성을 통해 방송 송출서비스를 개시하였고, 매일 24시간 방송을 하고 있으며, 중국 전체와 주변 40여개국에서 시청이 가능하다.

․체육 : 산동성은 체육분야에서도 여러 경기 종목에 걸쳐 전국의 선두자리를 차지하고 있다. 육상, 체조, 탁구, 무술, 수영, 역도, 사격, 요트, 조정, 윈드서핑, 농구, 축구 등 종목에서 막강한 실력을 발휘하고 있다. 2010년 광주에서 열린 제16차 아시안게임에서 85명의 산동성 선수가 중국대표팀에 입선하였으며 금메달 39개, 은메달 8개, 동메달 14개를 획득하고 하나의 아시아기록을 세워서 아시안게임 역사상 최고의 성적을 만들었다.

․보건 : 산동성에는 병원과 보건소 1.6만개소가 있고 병상수는 32.25만개이며 의료종사자는 44.08만 명에 달한다.

 

[관광]

산동성의 관광은 제남, 태산, 곡부와 추성시까지 연결되는 󰡐산수성인󰡑(山水聖人) 코스가 있으며, 아울러 청도, 연태, 위해를 연결하는 해안 관광코스, 유방시를 중심으로 연축제, 양가부 목판세화, 민속풍속을 주제로 한 고유 민속관광코스, 차박시의 제나라 옛고성, 순마갱, 포송령(蒲送齡)의 옛집을 주제로 한 제나라 문화관광코스, 황하 하구의 장관과 원시 자연풍경을 특징으로 하는 동영 황하 하구관광코스, 양산과 양곡을 중심으로 수호지의 고사를 탐방하는 수호지 관광코스 등이 있다. 아울러 관광축제로 매년 4월에 유방 국제연날리기대회, 치박 국제도자기박람회, 6월에 중국 국제전자가전박람회, 8월에 청도 국제맥주축제, 9월에 곡부국제공자문화제, 태산 국제등산제 등 다채로운 축제가 개최되고 있다. 2010년 산동성 방문 관광객은 연인원 3.5억 명이고 그중 외국인 관광객 연인원 366.8만 명에 달한다. 총 관광수입은 3,058.8억원이고 그중 외화수입은 21.6억불이다. A급 관광지 458개가 있고, 성급관광지 23개가 있다.

․태산 : 태산은 중국 5대 명산 중 으뜸인 󰡐오악지존󰡑으로 불리우며 웅장하고 아름답다. 태산은 국가 단위의 명승지인 동시에 세계자연유산 및 문화유산으로 지정받았다. 태산은 춘추전국시대부터 역대 제왕이 봉선의식을 행하여 온 산이기도 하다.

․곡부 : 곡부는 중국의 위대한 사상가이자 교육자인 공자의 고향이다. 곡부는 중국 국무원에서 최초로 지정한 24개 역사문화 도시 중 하나이다. 곡부시에는 112곳의 주요문화재가 있고, 그중 국가단위 4개소, 성급단위 12개소가 있다. 1994년에 곡부의 삼공(공부, 공묘, 공림)은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받았다.

․제남 표돌천 : 표돌천은 제남의 72개 샘물 중 첫 번째 샘물로서 2,700여년의 역사를 가지고 있다. 샘의 서쪽 관란정(觀瀾亭) 벽에 새긴 '관란'(觀瀾)이란 글자는 명대 서예가의 필적이며, 제일천(第一泉)이라는 석각은 청조동치(1861-1874) 연간의 서예가 왕종림(王鍾霖)의 글씨이며, 정자 서쪽 비석의 '표돌천'은 명나라 산동순부(山東巡府) 호찬종(胡纘宗)이 쓴 것이다. 공원 안에 송나라 유명한 여류문사인 이청조(李淸照)의 기념관이 있다.

 

[대외개방]

산동성은 중국 동부의 중요한 연해 경제개방 지구로서 청도, 연태, 위해, 치박, 유방, 일조, 제남, 동영 등 8개 시가 차례로 산동반도 경제개발구로 지정되었다. 산동성에는 외국 국적의 선박 및 비행기가 진입 가능한 개항지가 16개소가 있다. 경제개방 이후 산동성은 169개의 외국도시와 우호교류관계를 맺고 있다. 그중 성(도, 현, 주)급 우호관계는 35개, 시급 우호관계는 118개, 현급 우호관계는 16개가 있으며, 세계 5대주 50개 국가에 분포되어 있다.

산동성은 50만 해외 화교의 고향이다. 화교의 주요 거주지역은 한국, 미국, 일본, 러시아, 인도, 싱가폴, 인도네시아 등이다. 산동은 중국의 중요한 대외무역기지 중 하나로 전세계 180여개 국가 및 지역과 무역관계를 맺고 있다. 2010년 산동성의 수출입 총액은 1,889.51억불이며, 그중 수입은 847억불, 수출은 1,042.1억불이다. 현재 산동성에는 2,386개의 해외기업이 발전하고 있다.

2010년 산동성의 외자유치 실적은 91.7억불이며, 개혁개방 이후 누적 투자유치액은 1,118.1억불에 달한다. 산동성은 해외기업 투자를 적극 유치하기 위해 투자환경을 개선하는 데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2010년 산동성은 외국인 투자총액이 3,000만불 이상의 대형 프로젝트 242건에 투자 허가를 새롭게 해주고, 현재 세계 500대 기업 중 211개 기업이 이미 산동성에 투자하였다. ◇
 

 
ⓒ 기독신보 (http://www.ikidok.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최근인기기사
이단감별사의 거짓증언은..
S교회 무엇이 문제였나?..
기독신문에 내동댕이쳐진..
교회법과헌법해설
포토뉴스
제103회 총회 둘째 날 기관 인사(인사순)
공지사항
시스템 점검
인터넷 기독신보 드디어 오픈합..
기독신보 ∥ 등록번호: 서울,아 01362 ∥ 등록일: 2010.09.29. ∥ 발행인 및 편집인: 김만규 ∥개인정보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김만규
서울시 구로구 오리로 1197, 118-406 (오류동, 금강수목원@) ∥ 메일주소: ikidok@naver.com ∥ 전화번호:(02)2684-1736 ∥ 팩스:(02) 2684-1737
Copyright ⓒ 기독신보. All rights reserve. 기독신보의 기사 등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